호산나교회

호산나교회





남편이 미울 때마다 아내는 나무에 못을 하나씩 박았습니다.
 
바람을 피우거나 외도를 할 때에는 큰 못을 쾅쾅 소리나게 때려 박기도 했습니다.
 
술을 마시고 때리고 욕을 할 때에도 못은 하나씩 늘어났습니다.


 
어느 날 아내가 남편을 불렀습니다.

"보세요, 여기 못이 박혀 있는 것을...  
이 못은 당신이 잘못할 때마다 하나씩 박았던 못입니다."
 
나무에는 크고 작은 못이 수 없이 박혀 있었습니다. 남편은 아무 말도 못했습니다.
 
그러나 그날 밤 남편은 아내 몰래나무를 안고 울었습니다
 
그 후 부터 남편은 변했습니다. 아내를 지극히 사랑하며 아꼈습니다.
 


어느 날 아내는 남편을 불렀습니다.

"여보! 이제는 끝났어요.  당신이 고마울 때마다 못을 하나씩 뺏더니 이제는
하나도 없어요."
 
그러자 남편이 말했습니다.

"여보! 아직도 멀었소, 못은 없어졌지만 못자국은 남아 있지 않소?"

아내는 남편을 부둥켜 안고서 고마운 눈물을 흘렸습니다.
 
    
제목: 부부 감동글임다 우리도 이렇게 살아보아요!!~~

이런저런 이야기


글쓴이: 오미애

등록일: 2011-04-11 23:48
조회수: 1297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69 이단기업들의 제품과 이단연예인들 2
오미애
2011-03-17 14507
68 이단리스트
오미애
2011-03-17 2903
67 통일교 소속 단체
오미애
2011-03-17 2531
66 사춘기의 정점'중2병' 대처법
오미애
2013-09-23 1828
65 그러려니 하고 살자 - 손영호 1
오미애
2013-01-22 1471
64 하나님 오만원이요!!!! 1
오미애
2013-12-28 1450
63 부부힐링워크숍(부부집단상담)
오미애
2013-09-23 1437
62 아름다운 중독 - 베토벤 바이러스
하늘울타리
2011-09-17 1411
61 닉 부이치치- 희망의 씨앗"감사함"
하늘울타리
2011-01-09 1411
60 은혜로운 김장~~
오미애
2010-12-01 1357
59   [re] 반갑습니다!!^^
오미애
2011-03-08 1343
58 서연 이야기
이서연
2011-10-26 1315
부부 감동글임다 우리도 이렇게 살아보아요!!~~
오미애
2011-04-11 1297
56 2번의 은혜롭고 재미있는 여름 성경학교가 끝나고~~
오미애
2011-08-25 1293
55 닉 부이치치- 희망의 씨앗"여호와는 내 힘과 방패시니"
하늘울타리
2011-01-09 1273
54 손가락을 접어봐~~ 1
오미애
2010-10-04 1273
53 교회전체
이서연
2011-10-30 1269
52 닉 부이치치
하늘울타리
2011-01-09 1265
51 알파 이서연
이서연
2011-09-25 1263
50 깻잎 장아치 담그는 방법
이해숙
2012-11-01 1254
49 영상-부활의 의미
ihosanna
2011-04-23 1245
48 예배 1
이서연
2011-10-20 1242
47 전도와기도의 차이점 1
이승현
2010-11-02 1212
46 어느 방향으로 도나요?
하늘울타리
2012-01-29 1207
45 sijdkjfhxkdhclshdodsxkjdfhfkdjf
이서연
2012-01-10 1207
44 반갑습니다!!^^
김성수
2011-03-01 1207
43 우리만 빼놓고 알파를 하다니 치사하군(꼭봐)
이승현
2011-07-24 1200
42 여러분 반가워요~~^^ 1
최정아
2011-10-09 1187
41 나도 가입 했다
이승현
2010-10-26 1175
40 축하합니다 2
정복순
2010-10-08 1153
    
1    2   3  
/ skin by enFree
 

호산나교회 메뉴

 


선교사님을 도와주세요!!
단시일에, 영어 잘하기~, 각종...
내가 좋아하는 패션 스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