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산나교회

호산나교회



[로마서 8:31-39]

 

31그런즉 이 일에 대하여 우리가 무슨 말 하리요 만일 하나님이 우리를 위하시면 누가 우리를 대적하리요 32자기 아들을 아끼지 아니하시고 우리 모든 사람을 위하여 내주신 이가 어찌 그 아들과 함께 모든 것을 우리에게 주시지 아니하겠느냐 33누가 능히 하나님께서 택하신 자들을 고발하리요 의롭다 하신 이는 하나님이시니 34누가 정죄하리요 죽으실 뿐 아니라 다시 살아나신 이는 그리스도 예수시니 그는 하나님 우편에 계신 자요 우리를 위하여 간구하시는 자시니라 35누가 우리를 그리스도의 사랑에서 끊으리요 환난이나 곤고나 박해나 기근이나 적신이나 위험이나 칼이랴 36기록된 바 우리가 종일 주를 위하여 죽임을 당하게 되며 도살 당할 양 같이 여김을 받았나이다 함과 같으니라 37그러나 이 모든 일에 우리를 사랑하시는 이로 말미암아 우리가 넉넉히 이기느니라 38내가 확신하노니 사망이나 생명이나 천사들이나 권세자들이나 현재 일이나 장래 일이나 능력이나 39높음이나 깊음이나 다른 어떤 피조물이라도 우리를 우리 주 그리스도 예수 안에 있는 하나님의 사랑에서 끊을 수 없으리라

  

 

 

세상을 살아가는 동안에 성공, 실패도 있고, 얻는 것, 잃는 것도 있고, 행복, 불행도 있습니다. 사람들은 생각하기를 얻는 것은 좋은 것이고, 잃는 것은 나쁜 것이라고 생각하기 쉬우나, 하나님이 보시기에는 모든 것이 다 필요하다는 것입니다. 그 모든 것을 사용하여 선을 이루시는 분이 하나님이시며, 우리의 구원을 완성하시는 분이십니다(8:28). 

 

 

아끼지 않으시는 하나님의 사랑(31-32절).
하나님께서 가장 아끼시고 사랑하시는 독생자 예수 그리스도를 우리 위해 내어주신 사랑을 하셨습니다. 또한 우리가 이 세상을 살아가는데 필요한 은사를 우리에게 주시고 돌보시는 사랑을 주셨습니다. 분명히 하나님은 우리에게 필요한 모든 것을 주시기를 원하시는 분이십니다. 반면에 우리에게 필요 없는 것은 제거해 주시는 하나님이십니다. 하나님은 우리를 위한 것이라면 모든 것을 주십니다. 우리는 하나님을 위한다고 하면서도 아끼는 것이 많지만 하나님은 우리 위해서 아끼는 것이 하나도 없으십니다. 아끼지 않으시는 하나님의 사랑에 대하여 우리는 아무 말도 할 수가 없다는 것입니다. 그저 믿고 순종하기만 하면 된다는 것입니다.

 

 


송사할 수 없게 하신 하나님의 사랑(32-34절).
“양심”(롬2:15), “율법”(롬7:7), “사탄”(슥3:1)이 하나님의 백성들을 송사합니다. 그러나 사도 바울은 단호하게 말하기를 그러한 것들이 우리를 송사할 수 없는 것은 하나님이 우리를 무조건 택하여 주셨고, 무조건 사랑하여 주시며, 한번 선언하시면 변개치 않으시는 하나님께서 이미 우리를 의인으로, 하나님의 자녀로, 그리고 천국의 백성으로 선언하셨기 때문입니다. 하나님은 우리를 의롭다 하시고, 그냥 내버려 두어 점점 악화되게 하시는 것이 아니라, 지금도 우리를 도우시고 계시는 것입니다. 그래서 점점 변화되고, 성장하며, 그리스도의 장성한 분량에 이르기 까지 자라게 하시는 것입니다.

 

 


끊을 수 없는 하나님의 사랑(35-39절).
우리에게는 다섯 가지 불안이 있다고 합니다. ① 내일에 대한 불안입니다(마6:25). ② 하나님의 사랑에 대한 불안입니다(롬5:8). 내가 잘못하여 하나님께서 나를 사랑하시지 않으면 어떻게 하나 하는 불안입니다. ③ 나의 신앙에 대한 불안입니다. 지금까지 큰 어려움이 없이 지내왔지만 혹시 나의 신앙이 약하여져서 타락하면 어떻게 하나 하는 불안입니다(롬5:6). ④ 나의 경건치 못한 생활에 대한 불안입니다(롬5:6). ⑤ 환난이나 핍박이 오면 어떻게 하나 하는 불안입니다(롬8:36). 이러한 불안들이 항상 우리 마음에 있어 우리를 괴롭히는 것입니다. 그러나 사도 바울은 확실하게 말하기를 우리가 염려하거나 불안하지 않아도 될 이유는 하나님의 사랑이 크기 때문이라는 것입니다. 우리를 하나님의 사랑에서 끊어낼 어떤 것도 없다는 것입니다. 하나님의 사랑에는 조건이나 요구가 없는 것입니다. 무조건적인 것입니다. 하나님과 우리와의 사랑의 관계를 끊을 어떤 힘도 없다는 것입니다.

 

 

 

 

 

    
제목: [20140302] 그 크신 하나님의 사랑


등록일: 2014-03-11 17:44
조회수: 375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번호 제목 조회
33 [20140622] 세례 받으신 예수님 309
32 [20140615] 하나님 뜻의 비밀 353
31 [20140608] 오순절 성령강림 496
30 [20140601] 감출 수 없는 능력 356
29 [20140525] 하나님의 은혜를 받은 나아만 372
28 [20140518] 회개, 회복의 축복 367
27 [20140511] 진정한 효도 348
26 [20140504] 부모와 자녀의 책임 403
25 [20140427] 믿음의 사람 339
24 [20140420] 승리와 생명과 소망의 부활 356
23 [20140413] 예수를 바라보자! 515
22 [20140406] 하나님을 믿으라 378
21 [20140330] 아름다운 헌신 349
20 [20140323] 주님의 주님 되심 376
19 [20140316] 찬송하리로다 345
18 [20140309] 모든 것은 하나님의 은혜 391
[20140302] 그 크신 하나님의 사랑 375
16 [20140223]계속 공사중인 교회 371
15 [20140216]하나님의 나라 401
14 [20131229] 하나님 편에 서는 삶 407
13 사랑은 행동으로 527
12 하나님의 자녀 453
11 회복 452
10 부활의 증인 429
9 주일설교(110213)- 영적 충전이 필요합니다(엡5:15-21) 879
8 설교 "주기도문에 담겨 있는 영적 비밀" Gary Wiens 1021
7 제자 삼는 교회가 됩시다!(마28:18-20) 783
6 오직 의인은 믿음으로 살리라!(롬1:16-17) 663
5 생명의 떡을 먹자!(요6:41-51) 685
4 삶을 바꿔라!(요6:22-29) 674
      
 1   2    3  
/ skin by enFree
 

호산나교회 메뉴

 


선교사님을 도와주세요!!
단시일에, 영어 잘하기~, 각종...
내가 좋아하는 패션 스탈